젝시믹스 운영사 브랜드엑스, 젤네일 브랜드 젤라또랩 인수

김은영 기자
입력 2020.11.20 17:49
요가복 젝시믹스를 운영하는 브랜드엑스코퍼레이션이 젤네일 브랜드 젤라또팩토리를 인수했다. 라이프스타일 사업 포트폴리오 다각화를 위한 조치로, 앞으로 추가 인수·합병(M&A)을 검토한다는 방침이다.

브랜드엑스코퍼레이션은 젤라또팩토리를 운영하는 젤라또랩을 인수했다고 20일 밝혔다.

젤라또랩은 전자상거래 기업 티몬의 사내 벤처로 출발해 2017년 11월에 분사한 기업이다. 네일 트렌드 정보를 수집해 디자인한 제품을 판매하는 젤라또팩토리를 비롯해 전국 1만1000여개 네일샵과 제휴한 네일아트 검색 플랫폼 젤라또를 운영하며 지난해 매출이 약 174억원을 기록했다. 매출은 창업 후 2년간 평균 462% 성장했다.

브랜드엑스코퍼레이션은 젤라또랩 인수 후 내부 연구·개발(R&D) 및 마케팅조직과 긴밀하게 협업할 방침이다. 또 안정적인 수익 구조와 동반성장을 위한 복수의 신규 브랜드 인수에 적극 나설 계획이다.

강민준 브랜드엑스코퍼레이션 대표는 "두 회사의 마케팅과 커머스 노하우가 접목되면 다양한 신사업 및 글로벌 시장 진출의 모멘텀을 만들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브랜드엑스코퍼레이션은 젝시믹스 외에 애슬레저 스트리트 패션 브랜드 믹스투믹스, 칫솔살균기 등 위생 전자기기 브랜드 휘아 등을 운영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