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모레·11번가 전략적 파트너십 체결… 디지털 커머스 강화

이선목 기자
입력 2020.07.01 09:44
아모레퍼시픽은 11번가와 전략적 비즈니스 파트너십(JBP)을 맺고 디지털 커머스 확대를 위한 협력 관계를 강화한다고 1일 밝혔다.

이번 ‘상호협력을 위한 JBP 협약식’은 지난달 30일 서울시 용산구 아모레퍼시픽 본사에서 안세홍 아모레퍼시픽(090430)대표이사, 이상호 11번가 사장이 각 사 대표로 참가한 가운데 열렸다.

 안세홍(오른쪽) 아모레퍼시픽 대표이사와 이상호 11번가 사장이 JBP 협약식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아모레퍼시픽 제공
안세홍(오른쪽) 아모레퍼시픽 대표이사와 이상호 11번가 사장이 JBP 협약식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아모레퍼시픽 제공
이번 협약으로 양사는 11번가의 고객 구매 데이터 분석을 활용해 아모레퍼시픽 주요 브랜드의 캠페인 기획전을 고도화하고, 11번가 ‘오늘 발송’ 서비스 확대와 VIP 전문관 참여 등을 통한 고객 혜택을 강화하기로 했다. 이와 함께 기획 신상품 온라인 선(先)론칭과 베스트셀러 제품 라이브 커머스 활동 강화 등 다양한 차원의 전략적 프로모션도 함께 진행해나갈 계획이다.

안세홍 아모레퍼시픽 대표이사는 "이번 11번가와의 파트너십은 매력적인 브랜드 및 제품 가치 발신을 통한 팬덤 확보, 데이터 분석을 바탕으로 한 고객 혜택 강화 등 다양한 성과로 이어갈 수 있는 좋은 기회라고 생각한다"며 "디지털 혁신을 바탕으로 고객에게 더 큰 혜택을 제공하기 위해 양 사 모두가 성과를 낼 수 있는 협업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상호 11번가 사장은 "11번가와 아모레퍼시픽의 핵심역량을 발휘해 다양한 전략 상품과 혜택을 선보이며 양사 간 시너지를 극대화할 것"이라고 했다.